지난해 5월 북한 당국이 외신기자들에게 공개한 평양산원에서 신생아들이 담요에 싸여있다.
지난해 5월 북한 당국이 외신기자들에게 공개한 평양산부인과병원에서 신생아들이 담요에 싸여있다.

북한의 모성사망률이 한국의 7.5배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 국책연구기관인 통일연구원 임예준 부연구위원은 오늘(27일) 서울에서 열린 북한 여성인권 관련 토론회에서 세계은행이 발표한 2015년 기준 북한의 모성사망률이 신생아 10만 명 당 82명으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같은 기간 한국의 신생아 10만 명 당 11명과 비교해 7.5배에 해당합니다.

모성사망률이란 임신 중이나 출산 직후 임신과 관련된 병으로 사망하는 여성의 비율을 가리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