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안보

북한 로동신문이 지난 5월 전략잠수함에서 탄도탄수중시험발사에 성공했다며 게재한 사진. (자료사진)
북한이 9일 잠수함 탄도미사일을 발사했습니다
지난 4월 한국 서울역에 설치된 대형 TV에서 북한의 SLBM 발사에 관한 뉴스가 나오고 있다. (자료사진)
미국과 일본이 북한의 SLBM 발사를 규탄했습니다
커티스 스캐퍼로티 북대서양조약기구 NATO 사령관 (자료사진)
커티스 스캐퍼로티 북대서양조약기구 NATO 사령관은 9일 북한이 계속되는 미사일 실험을 통해 미사일 능력을 발전시켜 왔다며 심각한 위협이라고 말했습니다.
밥 코커 미 상원 외교위원장. (자료사진)
미국 상.하원 의원들이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의 한반도 배치를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지난 2013년 9월 미군의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인 '사드(THAAD)' 시험발사 장면. 사진 제공: 미 미사일방어청.
중국과 러시아가 사드 배치에 대응책을 내세우겠다고 발표했습니다
미 국방부가 공개한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인 사드(THAAD)의 시험 발사 장면. (자료사진)
미국은 한국에 배치될 예정인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사드는 ‘순수한 방어 체계’일 뿐이라며 중국과 러시아의 우려를 일축했습니다.
함지하
기자 함지하
2016.7.9
미 국방부가 지난 2015년 11월 웨이크 섬에서 실시한 사드(THAAD) 시험발사 사진을 공개했다. 발사관에서 요격미사일이 발사되고 있다.
미군 당국자들과 전문가들은 한국 내 배치가 결정된 사드가 북한의 비대칭 탄도미사일 위협 대응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합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영권
2016.7.9
오헤아 퀸타나 신임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 (자료사진)
신임 유엔 북한인권 특별보고관에 아르헨티나 출신 토마스 오헤아 퀸타나 전 미얀마인권 특별보고관이 임명됐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이연철
2016.7.9
벨라루스 민스크 국제공항 청사. (자료사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실종된 북한 외교관이 가족과 함께 벨라루스로 출국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정우
2016.7.9
지난 2011년 8월 북한 라선을 방문한 중국인 관광객들이 대형 김일성 초상화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자료사진)
국제사회의 대북 제재에도 불구하고, 중국 각지에서 새로운 북한 관광 상품이 속속 등장하고 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정우
2016.7.9
강원 동해안 92개 해수욕장이 개장한 8일 강릉 경포해수욕장에서 수상인명 구조요원들이 바다에 뛰어들고 있다.
한국의 이모저모를 알아보는 '서울통신'입니다. 폭염 소식이 전국을 뒤덮고 있습니다. 강원도 해수욕장들이 문을 열기 시작했고요. 한국의 상징으로 가수 싸이와 세종대왕이 꼽혔습니다. 정부는 태풍 '네파탁' 비상대비체제에 돌입했습니다.
류제승 한국 국방부 국방정책실장(오른쪽)과 토머스 벤달 미8군사령관이 8일 서울 국방부에서 주한미군의 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인 사드(THAAD) 배치 결정을 발표하고 있다.
미국과 한국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에 대응해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인 사드를 주한미군에 배치하기로 결정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환용
2016.7.8
미 국방부가 공개한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인 사드(THAAD)의 시험 발사 장면. (자료사진)
한국의 군사 전문가들은 한반도에 ‘사드’가 배치되면 북한의 미사일 공격을 보다 촘촘하게 방어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추게 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한상미
기자 한상미
2016.7.8
중국 외교부가 8일 성명을 내고, 미-한 양국의 사드 한국 배치 결정에 대해 강한 반대 입장을 밝혔다. 외교부 웹사이트에 게재된 성명.
중국과 러시아는 8일 각각 외교부 성명을 통해 미-한 양국의 사드 한국 배치 결정에 대해 강한 반대 입장을 밝혔습니다.
류제승 한국 국방부 국방정책실장(오른쪽)과 토머스 벤달 미8군사령관이 8일 서울 국방부에서 주한미군의 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인 사드(THAAD) 배치 결정을 발표하고 있다.
이번엔 한국 내 ‘사드’ 배치 결정이 한반도 정세에 미칠 파장에 대해 한국의 전문가와 함께 자세하게 알아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