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안보

지난 5월 공사가 진행 중인 원산갈마해안관광지의 장면을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미국은 북한을 매력적인 투자처로 부각시키면서 비핵화시 경제 성장을 돕겠다고 거듭 약속하고 있지만, 오히려 북한은 이런 식의 발전 모델을 두려워한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지적입니다.
안소영
기자 안소영
2019.2.8
로버트 팔라디노 미국 국무부 부대변인이 7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 문제 등에 관해 언급했다.
2차 미-북 정상회담이 약 3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미국 국무부가 북한의 비핵화 목표를 거듭 확인했습니다. 주민들의 밝은 미래를 원하지만 비핵화 이전엔 제재를 풀지 않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함지하
기자 함지하
2019.2.8
코리 가드너 공화당 상원의원이 25일 외교위원회 청문회에서 증인으로 출석한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에게 질문하고 있다.
2차 미-북 정상회담에 앞서 북한이 구체적 비핵화 조치를 취하지 않는다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정상회담을 취소해야 한다고 상원 외교위원회 동아태소위원장인 코리 가드너 의원이 주장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이조은
2019.2.8
랜달 슈라이버 미국 국방부 동아태 차관보가 7일 조지 워싱턴대학교에서 열린 아시아 안보 토론회에서 연설했다.
미 국방부 고위 관리가 대북 제재와 북한 비핵화를 위해서는 아시아 동맹국들의 협조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박승혁
기자 박승혁
2019.2.8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 지난 3일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평양을 방문해 사흘간 북한 측과 미-북 정상회담에서 논의할 의제를 조율하고 8일 저녁 서울에 도착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박형주
2019.2.8
지난 6월 12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오른쪽)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싱가포르 카펠라 호텔에서 열린 첫 미북 정상회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미국과 북한이 평양에서 실무 협상을 벌이는 와중에 미 국무부가 `선 비핵화, 후 제재 해제’ 방침을 거듭 강조하고 나서 주목됩니다. 양측이 제재 문제에 관한 입장차를 어떻게 조율할지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1
00:02:02
2차 미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국무부가 김정은 위원장이 비핵화 약속을 지킬 것을 거듭 촉구하고 있습니다. 비핵화와 관계정상화 동시 추진 방침과 함께 제재 해제는 비핵화를 이룬 다음에 한다는 분명한 입장도 밝혔습니다. 조은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영상취재:이도원 / 영상편집: 김정호)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조은정
2019.2.8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은 북한 주민들에게 밝은 미래를 만들어 줄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북한에 대한 압박으로 지금의 기회를 갖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이연철
2019.2.8
베트남 국회.
정상회담 개최지로 결정된 베트남은 북한의 전통적 혈맹 국가로 꼽히지만, 지난 몇 년간 북한 외교관을 사실상 추방하는 등 대북제재 이행에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던 나라이기도 합니다.
함지하
기자 함지하
2019.2.8
벨기에 브뤼셀의 유럽연합(EU) 본부.
이달 말 열릴 예정인 2차 미·북 정상회담을 통해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 관련 조치가 있길 기대한다고 유럽연합이 밝혔습니다.
안소영
기자 안소영
2019.2.8
리처드 버 미국 상원 정보위원장.
북한 정권의 각종 수입원에 대한 미 정보 당국의 평가를 요구하는 내용이 포함된 세출예산안이 상원에서 발의됐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이조은
2019.2.7
코리 가드너 공화당 상원의원.
미 상원 외교위원회 동아태소위원장인 코리 가드너 공화당 의원이 2차 미-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대북 압박을 완화해선 안 된다며, 추가 대북제재를 부과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이조은
2019.2.7
트럼프 대통령이 5일 국정연설에서 2차 미-북 정상회담 일정과 장소를 발표했다.
올해 국정연설은 지난 1년 사이 트럼프 대통령의 대북 기조가 얼만큼 달라졌는지를 보여줬다고 미국의 한반도 전문가들이 지적했습니다.
안소영
기자 안소영
2019.2.7
베트남을 방문한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이 지난 8일 하노이 거리를 걷고 있다.
2차 미-북 정상회담 개최지로 선정된 베트남이 경제적으로 중요한 상징적 의미를 지닌 것으로 평가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북한이 베트남식 경제 개혁에 착수할 지는 확실치 않다고 전문가들은 말하고 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이연철
2019.2.7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5일 의회에서 국정연설을 하고 있다.
미국 언론은 트럼프 대통령이 신년 국정연설에서 2차 미-북 정상회담의 장소와 날짜만 공개한 채 '비핵화' 등 목표를 언급하지 않은 것이 회담 전망을 어둡게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박형주
201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