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안보

지난 2017년 9월 주한미군 장병들이 포천 캠프 로드리게스 사격장에서 진행된 한미연합사 훈련에 참가했다.
미국과 한국이 올해부터 적용되는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금 특별협정(SMA)에 원칙적인 합의를 이뤘다고 미 국무부가 밝혔습니다.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가 6일 북한을 방문합니다.
함지하
기자 함지하
2019.2.5 7:00 오후
지난 2008년 6월 냉각탑(오른쪽) 폭파를 앞두고 촬영한 북한 영변 핵시설.
6일 평양에서 열리는 미국과 북한의 실무 협상은 영변 핵 시설 폐기와 그에 따른 상응 조치에 초점이 맞춰질 전망입니다. 제재 문제에 대한 합의 여부가 핵심 관심사입니다.
니콜라스 번스 전 국무부 정무차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차 미-북 정상회담 이후 북한의 비핵화 조치가 뒤따를 것이란 확신이 없는 이상 또 한 번의 정상회담에 나서지 말아야 한다고 니콜라스 번스 전 국무부 정무차관이 VOA와의 인터뷰에서 밝혔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이조은
2019.2.5 5:00 오전
트럼프 미국 대통령 (자료사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과 합의를 이룰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습니다. 또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북한을 경제 대국으로 만들 기회를 가졌지만, 핵무기를 가진 채로는 그렇게 하지 못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박형주
2019.2.5 4:00 오전
미국 법무부 트레이시 윌키슨 검사가 지난달 6일 로스앤젤레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북한 국적자 박진혁을 과거 소니 영화사 등에 대한 사이버 공격 혐의로 기소한 사실을 공개했다.
미국 정부가 북한이 유포한 컴퓨터 악성코드, 즉 멀웨어에 대한 광범위한 수사를 진행한 사실이 최근 공개된 법원 문서를 통해 확인됐습니다.
함지하
기자 함지하
2019.2.5 3:30 오전
싱가포르 미-북 정상회담이 열린 지난해 6월 미국 뉴욕 한인타운의 한 식당에서 손님들이 관련 TV 뉴스를 보고 있다.
미국인의 절반 이상이 2차 미·북 정상회담 개최에 부정적 시각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안소영
기자 안소영
2019.2.5 2:00 오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6월 싱가포르에서 열린 첫 미-북 정상회담에서 발언하고 있다.
김정은 위원장과의 2차 정상회담 결과에 대한 트럼프 대통령의 낙관적인 전망이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김 위원장과의 친밀감을 거듭 강조한 점도 주목됩니다. 한반도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와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지난 4일 한국 청와대 본관 귀빈대기실에서 만나 면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한국을 방문 중인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4일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만나 미-북 협상 문제 등을 논의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박형주
2019.2.4 7:00 오후
스티븐 비건 미국 대북정책특별대표.
미국 전문가들은 미·북 실무협상을 앞두고 나온 스티븐 비건 대북정책 특별대표의 발언에 대해, 더욱 구체적인 비핵화 요구로 북한을 압박하면서도 ‘동시적 병행적’ 조치의 유연성을 보였다고 지적했습니다.
안소영
기자 안소영
2019.2.4 6:00 오후
지난달 18일 워싱턴 백악관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을 면담했다. 왼쪽부터 트럼프 대통령, 김혁철 전 스페인 주재 북한대사, 김성혜 북한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아태) 실장 겸 통일전선부 실장, 박철 아태 부위원장, 북한 통...
매주 월요일 한반도 주요 뉴스의 배경과 의미를 살펴보는 ‘쉬운 뉴스 흥미로운 소식: 뉴스 동서남북’입니다. 2차 미-북 정상회담이 한 달도 남지 않은 가운데 북한의 새로운 핵 협상 실무진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지난 2015년 12월 뉴욕 유엔본부에서 안보리 북한 인권 회의가 열렸다.
1월 개최 가능성이 제기됐던 유엔 안보리의 북한 인권 회의가 여전히 동력을 얻지 못하고 있습니다. 회의가 무산될지 모른다는 전문가의 우려도 나왔습니다.
함지하
기자 함지하
2019.2.3 10:00 오전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이달 말로 예정된 2차 미-북 정상회담 준비를 위해 3일 한국을 방문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박형주
2019.2.3 9:14 오전
한국 전쟁 당시 북한에 억류됐던 미군 포로들. (자료사진)
한국전쟁 당시 공산 진영 측에서 북한에 억류된 미군 포로 가운데 폴란드 계 미군 포로를 포섭하려 했다는 내용의 보고서가 나왔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이연철
2019.2.2 2:00 오전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
스티븐 비건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는 북한과의 협상에서 완전한 핵 목록과 모든 핵 시설 폐기를 요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비핵화 이전에 제재를 풀지 않겠다면서도 많은 상응조치를 준비하고 있다며 종전과 평화체제 구축 등을 언급했습니다.
함지하
기자 함지하
2019.2.2 1:45 오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