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공군 지상감시 정찰기 E-8C '조인트 스타즈(J-STARS)' (자료사진)
미 공군 정찰기 E-8C '조인트스타즈'

미군 정찰기들의 한반도 출격이 최근 또 다시 급증하고 있습니다. 특히 통신 감청과 차량의 움직임을 감시하는 특수 정찰기들의 출현이 두드러졌습니다. 함지하 기자가 보도합니다.

최근 한반도 상공에 자주 출현한 미 정찰기는 미 공군의 E8-C ‘조인트 스타즈’와 미 육군의 ‘RC-12X 가드레일’입니다.

이들 정찰기들은 지난해 말 이후 한반도에 종종 모습을 드러낸 데 이어 지난 2주 간 출격이 급증했습니다.

‘에어크래프트 스폿’과 ‘노콜사인’, ‘캐네디언 스카이와처’ 등 군용기 추적 트위터 계정들에 따르면 조인트 스타즈는 지난 14일 한반도 상공에 처음 모습을 드러낸 이후 14일부터 27일 사이 총 8일 간 출격했습니다.

조인트 스타즈는 신호 송신기기인 ‘트랜스폰더’를 켰을 때만 포착됐기 때문에 실제 출격 횟수를 다 반영하지 않을 수 있지만, 2주 동안 공개리에 8차례나 포착된 건 흔치 않다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입니다.

관련 트위터 계정 ‘노콜사인’은 27일 VOA와의 서면 인터뷰에서 “조인트 스타즈가 저녁에 한반도에 도착해 그 다음날 새벽까지 있다가 돌아가는 패턴을 보였다”며, 이런 움직임은 올해 들어 처음이라고 밝혔습니다.

특이한 움직임을 보인 또 다른 정찰기 ‘가드레일’은 여러 대가 한꺼번에 한반도 북동쪽 상공을 향한 모습이 관측됐습니다.

특히 27일에는 ‘제다이’와 ‘로그’ 등을 호출부호로 한 가드레일 5대가 출격했는데, 이 중 2대가 강원도 상공을 비행한 뒤 되돌아온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군 정찰기들은 지난해부터 북한의 미사일 발사 등 도발과 관련한 움직임이 있을 때마다 출격이 늘어나는 양상을 보여 왔습니다.

특히 북한이 `크리스마스 선물’을 공언했던 지난해 말과 북한의 미사일 도발이 재개된 올해 3월 다양한 정찰기들이 한반도에 출현했습니다.

그러나 최근 들어 정찰기의 숫자가 늘어난 것은 물론, 특수 정찰기들이 연이어 출격하는 이례적인 모습이 관측된 겁니다.

이와 관련해 최근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건강 이상설과의 관련 여부가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군사 전문가인 브루스 베넷 랜드연구소 선임연구원은 이들 정찰기가 수행할 수 있는 임무에 초점을 맞추며, 최근 상황과의 연관성 가능성을 조심스럽게 제기했습니다.

[녹취: 베넷 연구원] “E-8Cs, the J-Stars ,they are looking for things, like trains…”

지상에서의 움직임을 포착하는 데 특성화된 조인트 스타즈가 원산 등 지역에서 김정은 위원장의 차량이나 열차 등을 추적했을 수 있고, 동시에 김 위원장의 유고 등이 촉발할 수 있는 군사적 움직임 또한 감시했을 가능성이 있다는 겁니다.

베넷 선임연구원은 또 가드레일은 통신 감청을 전문으로 하는 정찰기라면서, 북한 내부의 통신망을 통해 김 위원장과 관련한 내용을 파악하려는 시도를 했을 수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녹취: 베넷 연구원] “RC-12Xs are overrun the East coast with signal intelligence…”

다만 베넷 연구원은 북한은 민감한 정보를 은밀히 주고받을 수 있는 역량이 있는 만큼, 김 위원장과 관련한 내용을 통신을 통해 주고받진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가드레일이 실제 김 위원장과 관련한 교신 내용을 파악했을 것으로 기대하지는 않는다는 설명입니다.

베넷 선임연구원은 이들 두 정찰기가 트랜스폰더를 끈 채 과거에도 비슷한 정찰 패턴을 보였을 수 있고, 또 훈련 목적의 비행을 했을 수도 있다면서, 이번 정찰기들의 출현과 김 위원장과의 관련성이 낮을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았습니다.

최근 한반도에 모습을 보인 정찰기는 조인트 스타즈와 가드레일 외에도 더 있습니다.

특히 지난 20일에는 조인트 스타즈와 가드레일 3대와 별도로 ‘RC-135W 리벳조인트’와 ‘P-3C 오라이온’ 해상초계기, EO-5C 크레이지 호크, 그리고 호출부호 만을 공개한 미상의 비행체들이 한꺼번에 출현했습니다.

또 22일엔 전 세계에 단 2대뿐인 미 정찰자산 ‘RC-135U 컴뱃센트’가 한반도 상공에서 포착됐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