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버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14일 백악관에서 서훈 한국 국가안보실장과 면담했다.
로버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14일 백악관에서 서훈 한국 국가안보실장과 면담했다.

로버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미국을 방문한 서훈 한국 국가안보실장과 면담했습니다.

오브라이언 보좌관은 14일 국가안보실 트위터에서 "오늘 백악관에서 친구이자 동료인 서 실장을 만나게 돼 기쁘다"며 서 실장의 방문을 확인했습니다.

또 "우리의 철통같은 동맹은 그 어느 때보다 굳건하며, 모든 지역과 세계 현안 해결을 위해 계속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국 청와대도 서 실장이 13일부터 16일까지 3박 4일 일정으로 워싱턴을 방문 중이라며, 오브라이언  보좌관과 면담했다고 밝혔습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서 실장이 오브라이언 보좌관과 만나 미-한 동맹의 굳건함을 재확인했다며, 양측이 한반도 정세와 미-한 상호 관심사에 대해서도 협의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서 실장은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과 마크 에스퍼 국방장관을 각각 예방한 뒤 귀국할 예정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