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 President Donald Trump answers questions from the media during the daily briefing on the novel coronavirus, COVID-19, in the…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1일 백악관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브리핑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건강 이상설에 대해 알지 못한다며, 김 위원장의 건강을 기원한다고 말했습니다. 로버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관련 보도를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카니 기자가 보도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의 건강 이상설에 대해 “우리는 모른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트럼프 대통령] “Well these are reports that came out and we don’t know, we don’t know. I’ve had a very good relationship with Kim. I can only say this. I wish him well.”

트럼프 대통령은 21일 백악관에서 열린 코로나바이러스 태스크포스 브리핑에서 김정은 위원장의 상태를 묻는 기자의 질문에, “이것들은 나온 보도들”이라며 이에 대해 알지 못한다고 대답했습니다.

이어 “김 위원장과 아주 좋은 관계를 갖고 있었다”면서 “단지 그가 건강하길 바란다는 말을 해줄 수 있을 뿐”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만일 김 위원장이 언론 보도들이 전하는 상태라면 굉장히 심각한 상태일 것”이라면서 “건강을 기원한다”고 거듭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김 위원장과 좋은 관계라고 다시 한 번 강조했습니다.

[녹취: 트럼프 대통령] “We've had a good relationship. I've said it many times. If somebody else were in this position, we would have been right now at war with North Korea. And we're not at war and we're no-where close to war with North Korea so I just have to say to Kim Jong-un I wish him very, you know, good luck. Good luck,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의 행운을 빈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김 위원장 건강 이상설을 보도한 CNN 방송 내용과 관련, 이를 아무도 확인하지 않았다며, CNN이 보도를 할 때에는 많은 신빙성을 두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김 위원장에게 연락할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그럴 수도 있다”면서 “그가 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김정은 위원장과 좋은 관계를 강조하며 이는 나라에게 도움이 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승계와 관련한 질문에 대해선, 김 위원장에게 이에 대해 물어보고 싶지 않다며, 이전에 물어보긴 했지만 그에게 공평하기 위해서 말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CNN 방송은 20일 미 행정부 관리를 인용해, 김 위원장이 수술 후 심각한 위험에 빠진 상태라는 정보를 미국 정부가 주시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로버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21일, 김정은 위원장이 어떤 건강 상태인지 모른다며, 상황이 어떻게 전개될지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오브라이언 보좌관은 또 북한의 정치적 승계가 어떻게 이뤄질지에 대한 질문에, 기본적인 가정은 가족 중 누군가가 될 것이라면서도, 이에 대해 얘기하기는 아직 이르다고 밝혔습니다.

이런 발언은 미 `CNN’ 방송의 김정은 위원장 건강 보도 이후 백악관에서 나온 첫 반응입니다.

오브라이언 보좌관은 이날 `폭스 뉴스’와의 인터뷰에서도 김정은 위원장에 관한 보도를 면밀히 모니터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오브라이언 보좌관은 “알다시피 북한은 굉장히 폐쇄적인 사회이고, 그 곳에는 언론의 자유가 없다”며 “북한은 김정은의 건강 상태를 포함한 많은 것들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데 있어 인색하기 때문에 그런 전개 상황들을 모니터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사람들은 우리가 훌륭한 기밀 커뮤니티를 갖고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마이크 펜스 부통령,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 마크 에스퍼 국방장관, 마크 밀리 합참의장 등 코로나바이러스 위기에서 타워에 많은 와치맨들이 바이러스든 해외의 적들이든 간에 미국을 안전하게 할 수 있도록 확실히 하고 있다는 겁니다.

그러면서, (미국은) 세계 다른 지역들과 마찬가지로 북한의 전개 상황들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국무부 대변인실은 김정은 위원장의 건강과 관련한 보도에 대한 VOA의 논평 요청에, “해당 보도에 대해 알고 있으며 북한의 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하고 있다”고 대답했습니다.

VOA 뉴스, 김카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