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 김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성 김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성 김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한국에 도착했습니다.

‘연합뉴스’ 등 한국 언론들에 따르면 성 김 대표는 오늘(19일) 한국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해 본격적인 한국 방문 일정에 돌입했습니다.

성 김 대표는 이날 소감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한국과 일본 대표와의 “생산적인 만남을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국무부는 17일 발표한 보도자료에서 성 김 대표가 23일까지 한국을 방문하며, 이 기간 노규덕 한국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후나코시 다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 대양주 국장과 만난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또 미국의 대북정책 검토 결과 논의를 위해 다른 고위 한국 관리 등과도 만날 예정이라고, 국무부는 전했었습니다. 

성 김 대표의 이번 방한에는 정 박 국무부 대북특별부대표와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인사가 동행합니다. 

이번 방한은 대북특별대표 임명 이후 성 김 대표의 첫 해외 방문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