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 Undersecretary of State for Political Affairs Wendy Sherman speaks to reporters after her meeting with South Korean…
지난 2015년 1월 한국 서울에 도착한 웬디 셔먼 국무부 정무차관이 기자들에게 둘러 쌓여 있다.

웬디 셔먼 미 국무부 부장관 지명자에 대한 인준안이 상원을 통과했습니다.

미 연방 상원은 13일 전체회의를 열어 셔먼 부장관 지명자에 대한 인준안을 찬성 56표 대 반대 42표로 채택했습니다.

이로써 셔먼 부장관은 토니 블링컨 장관에 이어 국무부 내 두 번째로 높은 자리를 맡게 됐습니다. 

셔먼 부장관은 빌 클린턴 행정부 시절 국무부 대북정책조정관을 지냈고, 바락 오바마 행정부에서는 국무부 정무차관을 지낸 한반도 전문가로 꼽힙니다.

지난 2000년 메들린 올브라이트 국무장관의 평양 방문 당시 수행해 김정일 국방위원장을 면담한 바 있습니다. 

이 때문에 셔먼 부장관이 조 바이든 행정부의 대북 협상에 관여할 것이란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셔먼 부장관은 2015년 이란과의 핵 합의(JCPOA) 당시에는 미국 측 수석대표를 지냈습니다.

VOA 뉴스 김영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