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워싱턴의 국무부 건물.
미국 워싱턴의 국무부 건물.

미국 정부는 북한군이 서해상에서 한국 공무원을 사살하고 시신을 불태운 사건과 관련해 한국 정부의 입장을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미 국무부 대변인실 관계자는 24일 이번 사건에 대한 VOA의 질문에 “우리는 이번 행동에 대한 동맹인 한국의 규탄과 북한의 완전한 해명을 요구하는 한국의 촉구를 전적으로 지지한다”고 말했습니다.

[국무부 대변인실 관계자] “We fully support our ROK ally’s condemnation of this act and the ROK’s call for a full explanation from the DPRK.”

북한 해역에서 사살된 후 불태워진 한국 공무원이 탑승했던 어업지도선 무궁화 10호.

앞서 한국 정부는 이날 북한의 행위를 만행으로 규탄하고, 책임자 처벌을 강력히 촉구했습니다.

한국 청와대에 따르면 문재인 한국 대통령은 이번 사건과 관련해 “어떤 이유로도 용납될 수 없다”며, “북한 당국은 책임 있는 답변과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한국 국방부는 입장문을 통해 “북한의 만행을 강력히 규탄하고, 이에 대한 북한의 해명과 책임자 처벌을 강력히 촉구한다”며, “한국 국민을 대상으로 저지른 만행에 대한 모든 책임이 북한에 있음을 엄중히 경고한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