댄 브룰렛 미국 에너지장관.
댄 브룰렛 미국 에너지장관.

미국의 댄 브룰렛 에너지장관은 10일, 북한이 비핵화 조치를 취하도록 국제사회가 압박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브룰렛 장관] “Global commitment must also extend to pressing North Korea to meet its commitment at the Singapore summit to work towards complete denuclearization.”

북한이 완전한 비핵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는 싱가포르 정상회담의 약속을 지키도록 압박하는 데까지 핵 안보에 관한 국제적 공약이 확대돼야 한다는 겁니다.

브룰렛 장관은 이날 오스트리아 빈의 국제원자력기구(IAEA) 본부에서 열린 ‘핵 안보 국제회의(ICONS 2020)’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란에 대해서는 핵 시설에 대한 IAEA의 감시와 사찰에 전면 협조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특히 이란이 신고되지 않은 장소에 있는 우라늄 분자의 존재에 대한 설명에 전면적이고 시의적절한 협력을 제공하는 것이 필수라고 강조했습니다.

지난 2016년에 이어 4년 만에 열린 이번 회의는 전 세계 130여개국 각료급 인사 57명과 전문가 2천여 명, 35개 국제기구들이 참가한 가운데 오는 14일까지 계속됩니다.

IAEA는 10일 열린 첫 날 회의에서 선언문을 통해 핵 확산 방지와 핵 군축, 핵에너지의 평화적 이용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재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이연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