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북한이 최근 시험 발사한 단거리 미사일이 '소형'이었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25일 미 '폭스뉴스'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북한은 핵실험을 하지 않았고, 알다시피 작은(smaller) 미사일 외에 사실상 미사일 시험도 하지 않았다”며, 이런 작은 종류의 미사일은 많이 시험된다고 밝혔습니다.

이 같은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은 25일 북한의 단거리 미사일 시험 발사에 대한 첫 반응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5월 북한이 단거리 미사일을 발사했을 당시에도 이를 “작은 무기들”이라고 표현하며, 안보리 결의 위반이 아니라는 의견을 표출한 바 있습니다.

따라서 이번에도 같은 입장을 유지하는 것으로 풀이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과 매우 잘 지내고 있다는 사실도 거듭 강조했습니다.

특히 “무슨 일이 일어날 지 지켜볼 것”이라면서도 “(대북) 제재는 유지되고 있고, 인질들과 (한국전 참전 미군용사의) 유해가 돌아왔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북한과 관련해 매우 잘 해 왔지만, 이것이 계속 그럴 것이라는 의미는 아니”라고 트럼프 대통령은 덧붙였습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오바마 전 대통령은 자신과 달리 북한과의 관계가 없었다며,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대통령에 당선됐다면 전쟁이 발발했을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