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한국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왼쪽부터)가 지난 7월 주요 20개국 정상회의가 열리고 있는 독일 함부르크에서 만찬회동을 가졌다.
지난 2017년 문재인 한국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왼쪽부터)가 주요 20개국 정상회의가 열리고 있는 독일 함부르크에서 만찬회동을 가졌다.

한국과 일본의 갈등이 미-한-일 3국의 대북 공조를 방해하고 있다고 미 의회조사국이 밝혔습니다. 의회조사국은 또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과 외교를 추구하면서 미국, 한국, 일본의 다른 대북 접근법이 드러났다고 분석했습니다. 김카니 기자가 보도합니다.

미 의회조사국은 한국과 일본의 역사적, 영토적 갈등으로 인해 북한 문제에 대한 미국과 한국, 일본의 삼각 공조가 방해받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의회조사국은 13일 발간한 보고서에서 특히 한-일 양국의 상호 불신으로 국방 분야 협력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두 나라가 지난 2016년 군사정보보호협정을 맺었지만 제대로 효력을 발휘하지 못하고 있는 점을 사례로 꼽았습니다.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은 동맹국들의 협조 없이 북한의 위협에 대응하거나 중국의 행동에 영향을 끼치기 어렵다고 판단하고 있고, 이 때문에 한-일 갈등이 지속되는 것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보고서는 미-한-일 세 나라가 과거 안보 분야에서만큼은 단합된 목소리를 냈지만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과의 외교를 시작하면서 서로 다른 대북 접근법이 드러났다고 지적했습니다.

특히, 대규모 미-한 연합군사훈련 중단으로 일본 정부가 미국의 군사 대비태세를 우려하기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만일 미국과 한국 간 갈등이 빚어진다면 일본의 불안감을 조성할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미-한 두 나라의 전략적 불협화음이 일본을 역내에서 더욱 고립되고, 미국에 지나치게 의존적이게 만들 수 있다는 것입니다.

보고서는, 미국이 동북아시아 전역에 전념해야 일본이 미-일 동맹관계에 대해 안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한-일 3국 간 유대와 공조의 중요성은 미 의회에서도 강조되고 있습니다.

상원과 하원은 지난 2월 미-북 하노이 정상회담을 앞두고 세 나라의 연대를 지지하는 결의안을 각각 발의해, 상원에서는 지난 4월 결의안이 채택됐습니다.

제임스 리시 상원 외교위원장은 결의안에 대해, 미-한-일 세 나라가 한반도 비핵화라는 중요한 목표 달성을 위해 계속해서 협력해야 한다는 메시지를 보내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리시 위원장] “The frictions are there over a long period of time, but the objective is to get past those to get to the bottom line, the major objective, the most important objective, and that is the denuclearization.”

한-일 갈등은 오랫 동안 있었지만 양국은 주요 목표이자 가장 중요한 목표인 비핵화 달성을 위해 이를 극복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마크 리퍼트 전 주한대사도 최근 VOA에, 교착 상태에 있는 미-북 비핵화 협상 국면에서 북한이 협상 테이블로 복귀할 수 있도록 미-한-일 3국의 단합이 중요하다고 강조한 바 있습니다.

[녹취:리퍼트 전 대사] “It's obvious that the relationship between Seoul and Tokyo is strained. I do think that when Seoul, Tokyo, and Washington are unified, it sends a clear signal to the North Koreans, puts more pressure on them to come back to the negotiating table.”

한-일 관계가 경색된 건 분명하지만 한국과 일본, 미국이 단합할 때 북한에 분명한 신호를 보낼 수 있고, 북한이 협상 테이블로 복귀하도록 더 많은 압박을 가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한편 미 국무부도 주요 20개국 G20 정상회의를 계기로 열리는 미-일 정상회담에서 북한 문제에 대한 삼각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김카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