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트릭 섀너핸 미국 국방장관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4일 도쿄 총리관저에서 회담했다.
패트릭 섀너핸 미국 국방장관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4일 도쿄 총리관저에서 회담했다.

패트릭 섀너핸 미 국방장관 대행은 일본 방문 중 아베 신조 총리와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에 대한 의지를 거듭 확인했다고 미국 국방부가 밝혔습니다. 새너핸 대행은 일본인 납북자 문제 해결에 대한 지지 입장도 확인했습니다. 박승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미국 국방부는 4일 패트릭 섀너핸 국방장관 대행이 아베 신조 일본 총리를 만나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돌이킬 수 없는 북한의 비핵화 CVID에 대한 양국의 의지를 재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국방부는 이날 섀너핸 대행의 아시아 순방을 마무리하는 성명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미-일 양국은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을 유지하는 데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국방부 성명] Secretary Shanahan committed to maintaining a free and open Indo-Pacific region, achieving the final, verifiable and irreversible denuclearization of North Korea.

국방부는 일본인 납북자 문제 해결에 대한 지지 입장도 거듭 확인했습니다.

국방부 성명에 따르면 섀너핸 대행과 아베 총리는 미-일 동맹과 양국의 국방 협력을 강조했습니다. 양국이 실제 전장뿐 아니라 사이버, 우주 등의 영역에서도 함께 역량을 강화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섀너핸 대행과 아베 총리는 또 미 국방전략과 일본 방위대강의 긴밀한 연계를 지지했다고 국방부가 밝혔습니다.

[국방부 성명] Both leaders welcomed the close alignment of the U.S. National Defense Strategy and Japan's National Defense Program Guidelines, and committed to further integrate to ensure the U.S.-Japan alliance can be stronger, more advanced, and more effective than ever before. 

섀너핸 대행과 아베 총리는 특히, 미-일 동맹이 전례없이 더 강해지고, 더 발전하고, 더 효과적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일본 `NHK’ 방송은 이날 섀너핸 대행이 이와야 다케시 일본 방위상과의 회담에서 “일본의 방위대강은 미국의 국방전략을 보완하는 존재로, 두 개의 통합을 위해 협의하고 싶다”고 말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밖에 섀너핸 대행은 일본에서 고노 다로 외상,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 등을 만나 주일미군의 재배치와 역내 임무 등에 대해 논의했다고 미 국방부는 밝혔습니다.

VOA 뉴스 박승혁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