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19일 영국 런던을 방문한다고 국무부가 밝혔습니다. 

국무부는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비건 대표가 영국과 프랑스, 독일 카운터파트들과 만나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히 검증된 비핵화를 진전시키기 위한 조율된 노력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앞서 비건 대표는 지난 14일 뉴욕을 방문해 유엔 안보리와 주요 유엔 주재 각국 대표들과 만나 유엔 안보리 대북 결의에 대한 이행 노력 등을 논의했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