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일 백악관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일 백악관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의 동창리 서해 발사장 재건 보도에 대해 사실이라면 김정은 위원장에게 매우 실망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다만 좀 더 지켜봐야겠지만 북한 문제는 해결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함지하 기자가 보도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의 동창리 발사장에서 움직임이 관측된 데 대해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녹취: 트럼프 대통령] “I would be very disappointed if that were happening. It’s very early report with the ones that put it out. But I would be very, very disappointed in Chairman Kim and I don’t think I will be but we will see what happens. We will take a look. It will ultimately get solved.”

트럼프 대통령은 6일 백악관에서 ‘북한이 주요 미사일 시설을 재건 중이라는 보도가 나오고 있다’는 기자의 질문에, 북한과의 관계가 좋은 상태라면서도 “그런 일이 벌어진다면 매우 실망스러울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아직은 매우 이른 보도라면서도 “(그런 일이 벌어진다면) 김 위원장에게 매우, 매우 실망할 것”이라고 거듭 밝혔습니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은 실망할 일은 없을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지켜보고, (이번 사안을) 들여다보겠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이 문제는 궁극적으론 해결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 문제가 해결해야 될 과제라는 점도 분명히 했습니다. 

[녹취: 트럼프 대통령] “We have a very nasty problem there. We have to solve a problem.”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과 관련해 매우 끔찍한 문제를 안고 있으며, 미국은 이를 해결해야 한다는 설명입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