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이 한중일 외무장관과 잇달아 전화통화를 갖고 2차 미-북 정상회담의 후속조치 등을 논의했다고 국무부가 밝혔습니다.

로버트 팔라디노 국무부 부대변인은 보도자료에서 폼페오 장관이 1일 강경화 한국 외교부 장관과 하노이 2차 미-북 정상회담에 대해 논의했으며, 양측은 북한의 비핵화에 대한 긴밀한 조율을 계속하기로 했다고 전했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같은 날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과의 전화통화에선 하노이 미-북 정상회담 기간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만남에 대해 협의했다고 팔라디노 부대변인은 밝혔습니다. 

아울러 북한과의 대화에 대한 다음 단계를 설명했으며, 양측은 북한의 비핵화를 향한 의지를 재확인했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폼페오 장관과 고노 외무상은 양국 안보와 국방 협력 강화를 위해 올해 개최되는 미-일 외교·국방장관 안보협의회에 대한 기대감을 표시했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폼페오 장관은 양제츠 중국 외교담당 정치국원과도 전화통화를 갖고 미-북 정상간 협상 내용에 대한 정보를 제공했다고 팔라디노 부대변인은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폼페오 장관은 북한과 관련된 유엔 제재가 평화롭고 안정적이며 핵 없는 북한을 보기 위한 전 세계 노력의 중심축으로 남아있다는 점을 확인했다고 덧붙였습니다. 

팔라디노 부대변인은 또 폼페오 장관과 양제츠 정치국원이 무역과 미-중 양자 관계 등에 대해서도 논의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