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데리카 모게리니 유럽연합 외교안보고위대표가 17일 벨기에 브뤼셀 유럽연합 본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페데리카 모게리니 유럽연합 외교안보고위대표가 17일 벨기에 브뤼셀 유럽연합 본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유럽연합은 포괄적핵심험금지조약이 북 핵 문제 해결에 결정적인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북한이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에 가입해 검증 가능한 비핵화에 대한 약속을 입증할 수 있다는 설명입니다. 이연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페데리카 모게리니 유럽연합 외교.안보 고위대표가 18일, 북한의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CTBT) 가입을 북 핵 문제 해법으로 제시했습니다.

[녹취:모게리니 대표] “The test ban treaty could play a crucial role as we walk towards to full verifiable and irreversible denucleariz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되돌이킬 수 없는 한반도 비핵화를 향해 나가는 과정에서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이 결정적인 역할을 할 수 있다는 설명입니다.

모게리니 대표는 이날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제7차 EU 비확산 군축회의 개막연설에서,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기구(CTBTO)의 라시나 제르보 사무총장과 이미 여러 차례 이 같은 방안을 논의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북한의 조약 가입은 북한 문제 해결을 위한 여건을 조성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녹취:모게리니 대표] “North Korea would prove its commitment in this way to verifiable denuclearization.”

북한이 조약 가입을 통해 검증 가능한 비핵화 약속을 입증할 수 있다는 겁니다.

모게리니 대표는 또한, 북한이 다른 조약 가입국들과의 협력을 통해 혜택을 받을 수도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북한의 조약 가입은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할 것이라며, 이 같은 방안이 북한 핵 문제를 영구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방안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모든 종류의 핵실험을 금지하기 위해 마련된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 은 지난 1996년 유엔총회에서 채택됐으며, 현재 1백67개국이 비준했지만, 북한은 아직 서명조차 하지 않고 있습니다.

VOA 뉴스 이연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