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이 국무부 청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석이었던 대북정책특별대표에 스티브 비건 포드자동차 부회장을 지명했으며, 다음 주 함께 북한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오른쪽)과 스티브 비건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이 8일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과 회동합니다.

헤더 노어트 국무부 대변인은 5일, 폼페오 장관이 김 부위원장과 만나기 위해 스티븐 비건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과 8일 뉴욕을 방문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폼페오 장관과 김 부위원장은 싱가포르 정상회담 공동선언의 4개 항목을 진전시키는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며, 여기에는 최종적이고 완전히 검증된 북한의 비핵화도 포함된다고 노어트 대변인은 말했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