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전경. (자료사진)
독도 전경. (자료사진)

일본 정부가 오늘(22일) 한국 일부 의원들이 독도(일본명 다케시마)를 방문한 것과 관련해 한국 정부에 항의했습니다.

일본 언론은 일본 외무성이 한국 외교부에 "(독도) 방문은 매우 유감"이라며 다케시마의 영유권에 관한 일본의 입장에 비쳐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다"고 항의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도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일본의 사전 항의, 중지 요청에도 방문한 것은 매우 유감"이라며 "한국에 외교경로를 통해 즉각 이러한 취지를 전하고 재차 강력하게 항의함과 동시에 재발 방지를 요구했다"고 말했습니다. 

또 "이 문제는 국가에서 항상 주시하는 만큼 한일관계의 곤란한 문제에 적절히 대응하면서 미래지향적 관계 구축을 위해 노력하고 싶다"고 덧붙습니다. 

앞서 한국의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여야 의원 10여명은 교육부와 동북아역사재단의 현안 설명을 들은 뒤 헬기를 타고 독도를 찾아 일본의 역사교과서 왜곡을 규탄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