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탑승한 것으로 추정되는 전용차량이 베이징 서우두 국제공항을 빠져나가고 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탑승한 것으로 추정되는 전용차량이 베이징 서우두 국제공항을 빠져나가고 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9일 중국을 방문했습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김 위원장이 탑승한 전용기는 중국 시간으로 이날 오전 베이징 서우두 국제공항에 착륙했습니다.

서우두 국제공항에는 김 위원장의 전용기와 화물기가 도착했으며, 이후 김 위원장의 전용차량으로 추정되는 차량과 승용차, 미니버스 등이 공항을 빠져나가는 모습이 포착됐습니다.

김 위원장의 방중은 이번이 세 번째로, 지난 12일 미-북 정상회담의 결과에 대한 협의를 목적으로 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현지 언론들은 김 위원장이 19일과 20일 이틀 간 중국 베이징에 머물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앞서 김 위원장은 지난 326일 베이징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과 정상회담을 가졌고, 지난달 다롄에서 또 다시 만났었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