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북한에 억류됐던 한국계 미국인 3명을 태운 비행기가 9일 도쿄 요코타 미군기지에 도착했다.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과 북한에서 석방된 미국인 3명을 태운 비행기가 9일 도쿄 요코타 미군기지에 도착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에 억류됐던 미국인들이 모두 석방돼 미국으로 돌아오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미-북 정상회담의 장소와 시간이 결정됐다는 점도 재차 강조했습니다. 김영남 기자가 보도합니다. 

북한에 억류됐던 미국인 3명 모두 9일 석방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이 모든 사람들이 만나길 고대하는 3명의 훌륭한 신사들과 함께 북한으로부터 비행기를 타고 돌아온다는 사실을 여러분들에게 알려주게 돼 기쁘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북한에 억류됐던 미국인 3명 모두 건강 상태가 좋은 것으로 보이고 김정은과 좋은 만남이 될 것 같다며 회담의 일정과 장소가 결정됐다고 덧붙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폼페오 장관이 오전 2시 워싱턴 DC 인근 메릴랜드주에 위치한 앤드류 공군기지에 도착한다며 자신이 직접 마중을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매우 흥분되는 일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백악관도 이날 대변인 명의의 성명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지난 9일 폼페오 국무장관과 미국 정부의 다른 대표들이 다가오는 트럼프 대통령과 북한 지도자 김정은과의 만남을 준비하기 위해 북한 평양을 방문했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폼페오 장관의 방북 기간 중 북한의 지도부는 억류됐던 미국인 3명을 석방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한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인 3명을 석방한 북한 지도자 김정은의 행동을 환영하며 선의를 보여주는 긍정적인 행동으로 본다고 덧붙였습니다. 

​​백악관은 억류됐던 세 명의 미국인 모두 좋은 상태인 것으로 보이며 도움 없이 비행기에서 걸을 수 있었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모든 미국인들은 이들이 집으로 돌아오는 것을 환영하며 사랑하는 사람들과 상봉하게 되는 것을 고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마이크 펜스 부통령도 이날 성명을 내고 트럼프 대통령의 강력한 외교를 통해 북한에 인질로 잡혀 있던 세 명의 미국인들이 집으로 돌아오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트럼프 행정부는 북한이 이 죄 없는 인질들을 석방한 것에 대해 고무적이지만 완전한 비핵화를 달성할 때까지 압박을 완화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아울러 폼페오 국무장관은 김동철, 토니 김(김상덕), 김학송의 석방을 관장하는 데 훌륭한 일을 해냈다며 이들에게 안전한 여행이 되라는 말과 집으로 오는 것을 환영한다는 말을 전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펜스 부통령은 또 이는 미국에게 자랑스럽고 기억에 남을 순간이라고 말했습니다. 

​​폼페오 장관도 이날 트위터를 통해 김정은 위원장과 평양에서 생산적인 만남을 가졌고 진전을 이뤘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미국엔 세 명을 집으로 데려가게 돼 기쁘다고 덧붙였습니다. 

북한에 석방됐던 미국인들인 김동철, 김상덕, 김학송 씨 등 3명은 모두 한국계 미국인입니다. 

북한에 억류된 한국계 미국인 김동철(왼쪽부터), 김상덕, 김학송 씨. 김동철 씨는 2015년 10월 체포된 후 간첩 혐의로 노동교화형 10년을 선고 받고 복역 중이며, 김상덕 씨와 김학송 씨는 각각 2017년 4월과 5월 억류됐다. (KCNA via AP, Courtesy Photos)
북한에 억류됐다 풀려난 한국계 미국인 김동철(왼쪽부터), 김상덕, 김학송 씨. 김동철 씨는 2015년 10월 체포된 후 간첩 혐의로 노동교화형 10년을 선고 받고 복역 중이었으며, 김상덕 씨와 김학송 씨는 각각 2017년 4월과 5월 억류됐다. (KCNA via AP, Courtesy Photos)

​​침례교 목사인 김동철 씨는 중국과 북한을 오가며 대북 사업을 하다 2016년 간첩행위 혐의로 노동교화형 10년을 선고 받고 2년 넘게 억류됐었으며 미국인으로는 가장 오랫동안 억류된 사례로 기록됐습니다. 

평양과학기술대학에서 초빙교수로 활동했던 김상덕 씨는 2017년에 북한을 전복하려는 적대적인 범죄 행위 혐의로 체포됐으나 실제적인 범죄 내용은 밝혀지지 않았었습니다. 

같은 학교에서 일했던 김학송 씨의 경우도 같은 해 반국가 적대 혐의로 체포됐으나 역시 어떤 행위를 했는지는 구체적으로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폼페오 장관이 북한으로 향하고 있다고 밝히며 억류된 미국인이 석방될지 여부를 곧 알게 될 것이라고 말한 바 있습니다. 

이어 이들이 석방된다면 좋은 일이 될 것이라며 곧 알게 될 것이라고 재차 강조했었습니다. 

한편 폼페오 장관은 북한을 방문해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을 만나 오는 미-북 정상회담의 의제 등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김영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