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에 억류된 한국계 미국인 김동철(왼쪽부터), 김상덕, 김학송 씨. 김동철 씨는 2015년 10월 체포된 후 간첩 혐의로 노동교화형 10년을 선고 받고 복역 중이며, 김상덕 씨와 김학송 씨는 각각 2017년 4월과 5월 억류됐다. (KCNA via AP, Courtesy Photos)
북한에 억류된 한국계 미국인 김동철(왼쪽부터), 김상덕, 김학송 씨. 김동철 씨는 2015년 10월 체포된 후 간첩 혐의로 노동교화형 10년을 선고 받고 복역 중이며, 김상덕 씨와 김학송 씨는 각각 2017년 4월과 5월 억류됐다. (KCNA via AP, Courtesy Photos)

최근 평양을 비밀리에 방문한 마이크 폼페오 미 중앙정보국 (CIA) 국장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억류 미국인 3명 문제를 제기했다고 AP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이 통신은 19일 백악관 고위 관계자를 인용해 이같이 보도하며 ‘트럼프 대통령은 이들이 곧 풀려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18일 일본 아베 신조 총리와의 공동 기자회견에서 북한에 억류된 미국인 3명에 대한 석방 협의가 진행 중이며 송환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일본인 납북자 피해에 대해서도 깊은 논의를 나눴다며 향후 미북 정상회담에서 이 문제를 거론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폼페오 국무장관 지명자는 지난 3월 말 비밀리에 평양을 방문해 김정은 위원장을 만나 비핵화와 미-북 정상회담 등을 논의했습니다.

현재 북한에는 김동철, 김상덕, 김학송 씨 등 미국인 3명이 억류돼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