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볼튼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정의용 한국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존 볼튼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정의용 한국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백악관은 존 볼튼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보좌관이 12일 정의용 한국 국가안보실장과 만난다고 밝혔습니다. 

익명을 요구한 백악관 관리는 11일, 정 실장이 미국을 방문해 볼튼 보좌관과 만난다는 언론 보도를 확인해 달라는 VOA의 문의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이어 볼튼 전 유엔주재 미국대사가 9일부터 보좌관 업무를 수행 중이라며, 두 사람이 이번에 국가안보보좌관으로 첫 만남을 갖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한국 언론들은 정 실장이 이날 오전 워싱턴에 도착했다며 남북, 미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양국 안보 사령탑 간 ‘핫라인’을 구축하려는 목적인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습니다. 

그러면서 정 실장이 이날 청와대 공식일정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아 극비리에 미국을 방문한 것 아니냐는 관측을 낳았다고 전했습니다. 

VOA 뉴스 김영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