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8일 베이징의 양회(전국인민대표대회와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미디어센터에서 기자회견을 마친 후 회견장을 떠나고 있다.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8일 베이징의 양회(전국인민대표대회와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미디어센터에서 기자회견을 마친 후 회견장을 떠나고 있다.

중국의 왕이 외교부장이 8일 한반도 안정을 위한 남북한의 노력을 지지한다면서 이제는 미-북 간 대화를 통해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왕 부장은 이날 중국의 주요 정치 행사인 양회(전국인민대표대회/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기간 중 열린 기자회견에서 “남북한 양측이 동계 올림픽의 기회를 잡고 긴밀한 접촉을 통해 한반도에 완화 기류를 불어 넣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이를 위해 미-북 양측이 대화와 접촉을 진행하고 각국은 비핵화 목표를 견지하며 비핵화 추진 과정에서 북한을 포함한 각국의 합리적인 안보 우려를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양자 간, 다자 간 접촉을 조속히 전개해 한반도 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한 대화와 담판 재개 추진에 힘을 다해야 한다면서 “이를 위해 중국도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