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

중국 외교부는 북한이 비핵화 의지를 표명하고 오는 4월 남북 정상회담 개최가 합의된 데 대해 환영을 표명했습니다.

중국 외교부의 겅솽 대변인은 6일 담화에서 “중국은 한국 대통령 특사 대표단의 방북이 긍정적인 결과를 거둔 점을 주목했다”면서 “중국은 이를 환영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유관국들이 대화와 협상을 통해 안전 문제를 포함한 각자의 합리적인 우려를 해결하고 한반도 비핵화 프로세스의 추진을 지지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한반도 비핵화와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을 추진하는 데 함께 노력할 수 있길 바란다면서 “중국은 이를 위해 계속해서 마땅한 역할을 하길 원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중국 외교부가 한밤중에 대변인 담화를 내는 것은 이례적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