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

일본 정부는 5일 한국의 특사단이 평양을 방문한 데 대해 “북한의 비핵화를 끌어내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은 정례 브리핑에서 “과거 대화가 비핵화로 연결되지 않았다는 교훈을 충분히 반영해서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스가 장관은 “북한이 완전하게 검증 가능하고 불가역적인 방법으로 핵과 미사일 폐기를 한다고 동의하고, 이를 위해 구체적인 행동을 하도록 촉구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이런 점은 미국과도 완전히 공유하고 있다”며 한-일 또 한미일 3개국 간에 정보를 공유하면서 대북 문제에 대응하겠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