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도쿄의 재일본조선인총련합회 중앙본부 입구를 경찰이 지키고 있다. (자료사진)
일본 도쿄의 조총련 중앙본부 입구를 경찰이 지키고 있다. (자료사진)

일본 내 친북단체인 조총련 중앙본부 건물을 향해 오늘(23일) 새벽 총을 쏜 남성 2명이 현장에서 체포됐습니다. 

일본 언론 보도에 따르면, 이들은 오늘 새벽 4시경 자동차를 타고 도쿄의 조총련 건물 앞에 도착했고, 이 가운데 한 명이 건물 현관문을 향해 권총 몇 발을 발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들은 일본 우익단체와 연관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범행 직후 인근에서 경계근무를 서던 경찰에 의해 체포됐습니다.

이번 총격으로 인해 다친 사람은 없습니다. 

총기 규제가 엄격한 일본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하는 일은 매우 이례적입니다. 

조총련 중앙본부는 일본과 국교가 없는 북한의 대사관과 같은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