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 참석을 위해 23일 한국에 도착한 23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딸 이방카 트럼프(왼쪽)가 문재인 한국 대통령과 청와대에서 만찬을 하고 있다.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 참석을 위해 23일 한국에 도착한 23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딸 이방카 트럼프(왼쪽)가 문재인 한국 대통령과 청와대에서 만찬을 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딸 이방카 트럼프 백악관 고문이 평창 동계올림픽 폐회식 참석을 위해 오늘 한국에 도착했습니다. 

3박 4일 일정으로 한국을 방문하는 이방카 고문은 청와대 상춘재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만찬을 함께했습니다. 한국 청와대는 만찬에 앞서 문재인 대통령이 35분 동안 이방카 고문을 전겹했다고 밝혔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만찬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적극적인 지지와 관심은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에 아주 중요한 요소"라고 말했습니다. 

또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는 남북한 간 활발한 대화 기회를 제공했고, 이것이 한반도 긴장 완화와 남북관계 개선으로 이어졌다"며 "남북대화에 대한 트럼프 대통령의 강력한 지지가 이러한 발전들에 도움이 됐다며 깊은 감사를 표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이방카 고문은 따뜻한 환영에 감사하다며,"올림픽을 기념하고, 양국 간 협력과 우정, 또 한반도 비핵화 달성을 위한 최대 압박 전략에 대한 우리의 의지를 재확인하기 위해 한국에 온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동맹이자 우방으로서 가치를 공유하고 협력을 강화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방카 고문은 내일과 모레 올림픽경기장을 방문해 경기를 관람하고 미국 선수들을 격려할 예정입니다.

한편 백악관은 이방카 고문이 평창올림픽 폐회식에 참석하는 북한 고위급 대표단 단장인 김영철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을 만날 계획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