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옌둥 중국 국무원 부총리.
류옌둥 중국 국무원 부총리.

중국 외교부는 류옌둥 국무원 부총리가 오는 24∼26일 한국 평창 동계 올림픽 폐회식 참석을 위해 방한한다고 밝혔습니다.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류 부총리가 문재인 대통령의 초청을 받아 시진핑 주석의 특별대표 자격으로 한국을 방문할 예정입니다. 류 부총리는 오는 25일 평창에서 열리는 동계올림픽 폐막식에 참석하게 됩니다. 

류 부총리는 중국 공산당의 통일전선부장에 이어 17기, 18기 정치국 위원을 지낸 여성 지도자입니다.

류 부총리가 이번에 시진핑 주석의 특별대표 자격으로 폐회식에 참석하게 됨에 따라 시 주석의 방한은 결국 무산됐습니다.

앞서 중국은 평창올림픽 개막식 참석을 위해 시 주석의 특별대표 자격으로 한정 정치국 상무위원을 파견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