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005년 인도네시아 반둥에서 열린 아시아아프리카정상회의에 북한 대표로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참석했다. (자료사진)
지난 2005년 인도네시아 반둥에서 열린 아시아아프리카정상회의에 북한 대표로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참석했다. (자료사진)

북한은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중 파견될 고위급 대표단을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이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은 4일 밤 한국에 보낸 통지문에서, 김영남 위원장을 단장으로 하고 단원 3명, 지원인원 18명으로 구성된 고위급 대표단이 9일부터 11일까지 한국을 방문할 계획임을 알려왔다고, 한국 통일부가 전했습니다.

김영남 상임위원장은 북한의 헌법상 국가수반입니다.

한국 통일부 관계자는 북한이 단원 3명이 누구인지는 밝히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한국 청와대는 5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북한이 김영남 상임위원장이 이끄는 고위급대표단을 파견하겠다고 알려온 것과 관련해, “남북관계 개선과 올림픽 성공에 대한 북한의 의지를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