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 폼페오 미국 중앙정보국(CIA) 국장이 23일 미국기업연구소(AEI)에서 열린 대담행사에서 발언하고 있다.
마이크 폼페오 미국 중앙정보국(CIA) 국장이 23일 미국기업연구소(AEI)에서 열린 대담행사에서 발언하고 있다.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은 체제 보호 뿐 아니라 김정은 권력 아래 한반도를 통일하기 위한 목적이라고 마이크 폼페오 미국 중앙정보국(CIA) 국장이 지적했습니다. 동시에 여러 발의 미사일을 발사할 능력을 갖추는 게 북한의 다음 행보가 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함지하 기자가 보도합니다. 

폼페오 국장은 북한이 무기 개발에 상당한 진전을 거뒀다는 점을 강조했습니다. 

[녹취: 폼페오 국장] “They’ve moved at a very rapid clip, make no mistake about it. Their testing capacity is improved and the frequency that they have tested, which are materially successful has also improved, putting them ever closer to a place where Americans can be held risk. I think that’s a true statement…”

폼페오 국장은 23일 미국기업연구소(AEI)에서 열린 대담행사에서 북한이 매우 빠른 속도로 움직이는 건 분명하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어 북한의 (무기) 실험 역량이 진전됐고 실질적 성공을 거두고 있는 실험 빈도 역시 향상됐다며, 미국인들을 위험에 빠뜨릴 수 있는 수준에 그 어느 때보다도 가까워졌다고 지적했습니다. 

폼페오 국장은 김정은이 단 한 번의 무기실험 성공으로 멈추지 않을 것이라는 점은 분석적으로도 사실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논리적인 다음 단계는 한 개의 무기를 개발하거나 2월8일 열병식에서 선보일 전시용 무기를 만드는 것이 아니라, 동시에 여러 개의 미사일을 발사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추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폼페오 국장] “It is also analytically true that Kim Jong-un will not rest with a single successful test. The logical next step would be to develop an arsenal of weapons that is not one, not a showpiece, not something to drive on a parade route on February 8. But rather the capacity to deliver from multiple firings of these missiles simultaneously.” 

따라서 미국인들에 대한 위협이 높아지는 현 시점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이런 일이 절대 일어나지 않도록 확실히 할 방법을 찾아낼 것을 행정부에 지시했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폼페오 국장] “That increases the risk to Americans that’s the very mission set the president has directed the government to figure out a way to make sure it never occurs.”

폼페오 국장은 CIA가 김정은을 이성적인 인물로 보느냐는 사회자의 질문에 “그렇다”고 대답했습니다. 

이어 북한이 미국인을 위험에 빠뜨릴 수 있는 시간을 몇 개월로 추산한 자신의 최근 발언에 대해서도 언급했습니다. 

[녹취: 폼페오 국장] “I talked last week about the fact that North Korea is ever closer to being able to hold American at risk with a handful of months. I said the same thing several months before that. I want everyone to understand we are working diligently to make sure that a year from now I still can tell you they are several months away from having that capacity. It’s not a static timeframe…”

자신이 지난주 북한의 위협이 그 어느 때보다도 가깝다며 단 몇 개월 안에 이런 일이 벌어질 수 있다고 말했고, 같은 말을 몇 개월 전에도 했다는 겁니다. 

그러나 폼페오 국장은 지금으로부터 1년 뒤에도 북한이 그런 능력을 갖추는 데 몇 개월 남았다고 말할 수 있도록 CIA가 열심히 일하고 있다는 점을 이해해달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폼페오 국장은 22일 미국 CBS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북한이 몇 달 안에 미 본토를 타격할 수 있는 핵 능력을 갖출 수 있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폼페오 국장은 김정은이 갖춘 도구, 즉 핵무기들을 고려할 때 단순히 정권 보호 차원 외에도 자신의 권력 아래 한반도를 통일하려는 궁극적 목적을 달성하는데 이를 사용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폼페오 국장] “We do believe that Kim Jong Un, given these tool sets, would use them for things besides simply regime protection, and that is to put pressure on what is his ultimate goal, which is reunification of the peninsula under his authority...”

폼페오 국장은 미국이 얼마나 북한 핵 문제를 심각하게 여기는 지에 대해 김정은이 제대로 된 정보를 얻지 못하는 게 우려스럽다고 말했습니다. 

따라서 미국은 진정한 행동을 통해 북한의 비핵화를 의도하고 있다는 점을 김정은이 착각하지 않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또 자신은 김정은이 이런 사실을 보게 될 것으로 기대하며, 이를 확신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