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남북한 간 고위급 회담 개최 움직임에 대해 긍정적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늘(4일) 트위터에 "실패한 '전문가'들의 간섭에도 불구하고, 내가 북한에 대해 우리의 모든 힘을 쏟을 강력하고 확고한 의지를 보이지 않았다면, 지금처럼 북한과 남한 간 대화와 회담이 이뤄질 것이라고 믿는 사람이 있겠는가"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바보들, 하지만 대화는 좋은 일"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 같은 발언은 최근 남북한 간 시작된 대화 재개 움직임이 그동안 자신이 추진해온 대북 '최대 압박' 캠페인의 결과물임을 강조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최근 한국 정부가 북한에 고위급 회담을 제안하고 판문점 연락채널을 재가동 한 이후, 미국 행정부 내에서 이와 관련해 긍정적인 언급이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