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한국 외교장관(왼쪽)이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
19일 일본을 방문한 강경화 한국 외교부 장관(왼쪽)이 도쿄 이쿠라 공관에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과 회담을 가졌다.

한국과 일본 외교장관은 오늘(19일) 북한 핵 문제 해결을 위해 강력한 제재와 압박과 함께 북한을 대화로 이끌기 위한 외교적 노력을 지속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강경화 한국 외교장관과 고노 다로 일본 외상은 이날 도쿄에서 열린 회담에서 북 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재확인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한국 외교부는 강경화 장관이 북한 문제와 관련한 한-미-일과 한-일 간 협의의 중요성을 강조했다고 전했습니다.

두 장관은 이날 회담에서 북한의 핵, 미사일 프로그램 중단을 위해 중국의 추가적인 대북 압박을 촉구했습니다. 

고노 다로 외상은 회담 후 중국은 현재 유엔 안보리 대북 결의를 이행하고 있지만 할 수 있는 일이 더 많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강경화 장관과의 면담에 앞서 한국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가장 중요한 이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