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리스 존슨 영국 외무장관 (자료 사진)
보리스 존슨 영국 외무장관 (자료 사진)

북한이 6개월 이내에 영국을 타격할 능력을 갖출 수 있다고 보인다고 보리스 존슨 영국 외무장관이 밝혔습니다.

존슨 장관은 최근 영국 하원의원들과의 비공개 면담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영국 일간지 더 선이 16일 보도했습니다.

또 김정은 정권을 무너뜨리는 데 중국이 관여하도록 설득하기 위해 미국이 주한 미군을 철수할 수도 있다는 언급을 했다고 더 선은 전했습니다.

영국 합동사령부 리처드 배런 전 작전지휘관도 앞서 지난달 북한이 1년 반 이내에 영국을 타격할 능력을 갖춘 핵무기를 개발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이보다 앞선 지난 9월 마이클 팰런 전 영국 국방부 장관도 북한 핵이 영국에 도달하는 것은 시간문제일 뿐이라고 말했습니다.

존슨 장관은 “북한이 향후 12개월에서 18개월 이내에 런던을 타격할 수 있는 핵탄두 장착 대륙간 탄도 미사일을 개발할 수 있을 것"이라며 그렇게 되면 "영국도 어떻게 할 방법이 없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김현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