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한국 대통령(왼쪽)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문재인 한국 대통령(왼쪽)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문재인 한국 대통령은 오늘(25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전화통화를 갖고 북한의 핵과 미사일 대응 방안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두 정상은 이날 통화에서 북한에 대한 강력한 제재와 압박을 지속하되 궁극적으로 대화와 평화적 방법으로 해결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고 박수현 한국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두 정상은 특히 북한과 대화하기 위한 ‘올바른 여건’에 대해 한-일 또는 미-한-일 차원에서 긴밀히 협의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또 북한의 핵과 미사일 도발에 대해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면서 북 핵의 완전한 폐기를 위해 국제사회와 긴밀하게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문 대통령이 취임한 뒤 아베 총리와 통화한 것은 이번이 네 번째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