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중국 베이징을 방문한 조셉 던포드 미 합참의장(왼쪽)이 팡펑후이 인민해방군 총참모장과 만나 악수하고 있다.
15일 중국 베이징을 방문한 조셉 던포드 미 합참의장(왼쪽)이 팡펑후이 인민해방군 총참모장과 만나 악수하고 있다.

조셉 던포드 미 합참의장이 15일 중국 베이징에서 팡펑후이 인민해방군 총참모장과 만났습니다. 

던포드 합참의장은 이 자리에서 “미국과 중국은 많은 문제들에서 시각이 다르지만 이를 함께 조율하고자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팡 총참모장은 던포드 합참의장의 이번 방문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으며, 미군이 중국군의 군사훈련을 참관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고 말했습니다. 

중국 인민해방군은 이날 회동과 관련한 성명에서 양측이 북한과 타이완, 남중국해 문제를 논의하고, 두 나라 간 군사 대화에 대한 합의에 서명했다고 밝혔습니다. 

팡 총참모장은 미국과 중국 군이 좋은 협력관계를 맺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성명은 전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