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8일 미국 괌 공군지기에서 출격한 미 공군 소속 장거리전략폭격기 B-1B 2 기가 일본 남부 규슈 상공에서 일본 항공자위대 소속 F-2 전투기 2기와 비행훈련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
8일 미국의 장거리 전략폭격기 B-1B 2대(위)와 일본 전투기 2대가 일본 남부 상공을 비행하는 사진을 일본 방위성이 공개했다.

미국의 장거리 전략폭격기 B-1B 2대가 어제(8일) 한반도 상공에 전개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국의 `연합뉴스'는 오늘(9일) 한국 군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미군이 어제(8일) 오전 B-1B 2대를 한반도 상공에 전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태평양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서 출격한 B-1B 두 대는 한반도 동쪽 상공으로 진입해 내륙을 동쪽에서 서쪽으로 비행하고 괌으로 돌아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국이 한반도 상공에 B-1B 전략폭격기를 전개한 것은 지난달 30일에 이어 9일 만입니다. 

당시 미국은 북한이 지난달 28일 실시한 대륙간탄도미사일, ICBM급 ‘화성-14형’의 시험발사에 대한 경고 차원에서 B-1B의 한반도 전개 사실을 공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