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도미사일 발사장비를 실은 수송 차량이 발견된 것으로 보도된 구성시 방현 비행장 일대 구글어스 이미지 (자료사진)
탄도미사일 발사장비를 실은 수송 차량이 발견된 것으로 보도된 구성시 방현 비행장 일대 구글어스 이미지 (자료사진)

북한이 또다시 미사일 발사를 준비 중이라는 관측이 제기됐습니다. 관련 장비의 이동을 고려할 때 1주일 안에 발사할 수 있다는 진단입니다. 백성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탄도미사일 발사 장비를 실은 수송 차량이 지난 21일 평안북도 구성에 도착했다고 미국 ‘CNN’ 방송이 보도했습니다.

이 방송은 24일 미 국방부 관리를 인용해 이를 북한이 추가 미사일 시험을 준비하는 정황으로 소개했습니다.

이 같은 장비가 포착되면 6일 안에 발사가 이뤄질 수 있다는 설명입니다.

미사일 발사 장비가 구성에 도착한 날로부터 6일째 되는 날은 6.25전쟁 휴전협정 체결 64주년인 7월27일입니다.

구성시 방현 일대는 주로 무수단 미사일을 발사했던 곳입니다. 그러나 북한은 지난 2월과 5월 이 곳에서 중거리 탄도미사일인 KN-15와 KN-17을 각각 쏘아 올렸습니다.

앞서 ‘CNN’은 지난 19일에도 미 정보 당국이 북한에서 또 다른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또는 중장거리탄도미사일(IRBM) 시험 발사를 준비 중인 것으로 보고 있다고 보도했었습니다.

조셉 던포드 미 합참의장은 지난 22일 열린 안보포럼에서 북한이 미국에 도달할 수 있고 핵무기를 탑재할 수 있는 ICBM을 개발하는 과정에 있다는 것은 명확하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백성원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