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한국 대통령이 5일 독일 베를린 연방총리실 청사에서 열린 한-독 정상 공동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오른쪽은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문재인 한국 대통령이 5일 독일 베를린 연방총리실 청사에서 열린 한-독 정상 공동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오른쪽은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문재인 한국 대통령과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북한의 비핵화 추진 과정에서 제재와 대화 등 모든 수단을 활용해 긴밀히 협력하고 소통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독일을 공식방문 중인 문 대통령은 현지 시간으로 어제(5일) 베를린 연방총리실 청사에서 열린 메르켈 총리와의 만찬회담에서 이 같이 합의했습니다.

두 정상은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 ICBM 개발이 예상보다 빠르게 진전되고 있다는 데 의견을 같이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개발은 한반도와 세계 평화를 위협하는 도발이라며 주요 20개국 정상회의, G-20 공동결의에 이 문제를 담아내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