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덕행 통일부 대변인.
이덕행 한국 통일부 대변인.

한국 정부는 지난 23일 동해, 일본명 일본해에서 표류하다가 구조된 북한 선원 8명을 내일(29일) 북한 측에 인계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덕행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28일) 기자설명회에서 구조된 선박의 수리가 완료됨에 따라 내일 오전 9시 동해 북방한계선(NLL)상에서 북한 측에 넘길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통일부는 오늘 오후 판문점 공동경비구역에서 유엔군사령부 군사정전위원회를 통해 송환 계획을 북한 측에 통보했고 이 자리에 북한군 2명이 나와 동영상을 촬영하고 내용을 청취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 선원들은 지난 23일 동해 상에서 표류하다 한국 해경에 구조된 뒤 한국 정부의 합동신문조사에서 북한으로 돌아가겠다는 의사를 밝혔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