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강원도 전방 지역 야산에서 9일 북한군 무인기로 추정되는 비행체가 발견됐다.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이 비행체가 2014년 3월 백령도에서 발견됐던 북한 소형 무인기와 크기, 형태 등이 유사하다.
한국 강원도 전방 지역 야산에서 9일 북한군 무인기로 추정되는 비행체가 발견됐다.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이 비행체가 2014년 3월 백령도에서 발견됐던 북한 소형 무인기와 크기, 형태 등이 유사하다며 구체적인 내용은 관계기관에서 정밀분석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국 강원도에서 오늘(9일) 북한 무인기로 추정되는 비행체가 발견됐습니다.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강원도 인제군 야산에서 소형 비행체를 목격했다는 주민 신고를 접수해 합동조사팀을 현장에 급파해 조사를 벌였다”고 밝혔습니다. 

현장 확인 결과 이 비행체는 “2014년 3월 백령도에서 발견됐던 북한 소형 무인기와 크기, 형태 등이 유사"하며, “구체적인 내용을 관계기관에서 정밀 분석할 예정”이라고 합참은 덧붙였습니다. 

이 비행체는 길이 1.8m, 폭 2.4m로, 카메라가 장착돼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군 당국이 공개한 사진에 나타난 이 비행체는 하늘색으로, 긴 주날개와 꼬리날개를 달고 있습니다. 

앞서 한국 군 당국은 지난 2014년 백령도와 경기도 파주, 강원도 삼척에서 추락한 북한군 무인기를 수거한 바 있습니다. 

또 지난 2015년 8월과 지난해 1월에는 북한 무인기가 휴전선 인근 지역에서 잇따라 목격돼 한국 군이 경고 사격을 하기도 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