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워싱턴의 국무부 건물.
미국 워싱턴의 국무부 건물.

미국은 북한의 위협을 다루는데 한국의 문재인 정부와 긴밀한 공조를 계속하기를 기대한다고 국무부가 밝혔습니다.

[녹취: 애나 리치-앨런 대변인] “The United States looks forward to continuing our close coordination with the Moon administration in addressing the threat from North Korea. The United States continues to be a steadfast ally, friend, and partner to the ROK. Our commitment to the defense of the ROK remains ironclad.”

애나 리치-앨런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대변인은 5일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의 연내 한반도 배치가 어렵게 된 데 대한 ‘VOA’의 논평 요청에, 미국과 한국이 북한 문제와 관련해 밀접히 협력하고 있다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리치-앨런 대변인은 미국은 한국의 변함없는 동맹이자 친구, 파트너라며 미국의 한국 방어 의지는 철통같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한국 청와대는 1년 이상 걸리는 일반 환경영향평가를 피하기 위해 한국 국방부가 사드 부지를 기형적으로 설계한 정황이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문재인 한국 대통령은 적정한 환경영향평가를 진행하고, 평가 회피를 시도한 경위도 파악하라고 지시했습니다.

VOA 뉴스 백성원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