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서울 용산미군기지 미8군사령부에서 열린 워커장군동상 이전행사에서 빈센트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 겸 주한미군사령관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워커장군동상 이전을 시작으로 미8군사령부는 용산에서 평택으로 이전하게 된다.왼쪽부터 토머스 밴...
25일 서울 용산미군기지 미8군사령부에서 열린 워커장군동상 이전행사에서 빈센트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 겸 주한미군사령관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워커장군동상 이전을 시작으로 미8군사령부는 용산에서 평택으로 이전하게 된다.왼쪽부터 토머스 밴...

주한미군의 지상 전력을 관할하는 미 8군사령부가 오늘(25일) 월튼 워커 장군 동상 이전 기념식을 시작으로 서울 용산에서 경기도 평택으로 기지를 옮기는 작업에 본격 착수했습니다. 주한미군은 용산의 주한미군사령부 등 주력부대 이전을 올해 말까지 마무리할 방침입니다. 서울에서 한상미 기자가 보도합니다.

서울 용산 미 8군사령부에서 25일 6.25 한국전쟁 영웅인 월튼 워커 장군의 동상 이전 행사가 열렸습니다.

미 8군사령부는 워커 장군 동상 이전 기념식이 미 8군사령부의 평택 이전을 시작하는 행사라고 밝혔습니다.

토머스 밴달 8군사령관이 주관한 기념식에는 빈센트 브룩스 주한미군사령관과 명예 미 8군사령관인 백선엽 장군 등 5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워커 장군의 동상은 다음달 말 평택 기지인 ‘캠프 험프리스’로 옮겨질 예정입니다. 

기념식을 주관한 토머스 밴달 미 8군사령관은 연설에서 워커 장군의 동상이 용산에서 평택으로 옮겨지지만 미-한 동맹과 그 정신은 강력하게 유지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토머스 밴달 / 미 8군사령관] “Despite this status moving make no mistake about it…”

워커장군동상 이전을 시작으로 미8군사령부가 용산에서 평택으로 이전을 시작한 2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미8군 사령부 모습.
워커장군동상 이전을 시작으로 미8군사령부가 용산에서 평택으로 이전을 시작한 2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미8군 사령부 모습.

​​

미 8군사령부가 자리한 용산기지는 역사적으로나 상징적으로나 의미가 큽니다. 

6.25 한국전쟁에 참여한 미군은 1953년 휴전 이후 한국 측으로부터 공여지 형태로 용산기지를 제공받았습니다. 

그 후 1957년 주한미군사령부와 1978년 미-한 연합사령부가 창설되면서 사실상 미군이 용산 지역을 관할해 왔습니다.

이제 내년 말 용산기지 후발대의 평택 이전까지 모두 마무리되면 1953년 이후 약 65년 간 주한미군의 지상 전력을 관할하는 미 8군사령부의 용산 시대는 막을 내리게 됐습니다. 

미 8군사령부의 평택 이전은 미-한 양국 합의로 진행 중인 주한미군 평택 이전 사업의 일부입니다. 

주한미군 평택 이전 사업은 한국 전역에 흩어져 있는 주한미군 기지를 통폐합해 안정적인 주둔환경을 만들기 위한 것으로, 지난 2003년 미-한 정상 간 합의에 따라 추진돼 왔습니다. 

주한미군의 중대와 대대급 부대 이전은 2013년부터 진행됐으며 미 8군사령부는 지난달 선발대 이전을 마친 데 이어 오는 6월 말까지 본대 이전을 마무리할 계획입니다. 

주한미군사령부의 이전은 오는 11월경 끝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미-한 양국은 주한미군 평택 이전 사업을 올해 안으로 마무리할 방침입니다. 한국 국방부에 따르면 주한미군 평택 이전 사업의 진척도는 지난달을 기준으로 94%에 달합니다. 

한국 국방부 주한미군기지 이전 사업단 김영일 소령입니다. 

녹취: 김영일 소령 / 한국 국방부 주한미군기지 이전 사업단 공보장교] “미 8군 같은 경우에는 작년 5월부터 선발대가 이동을 해서 올 3월에 이전을 완료했고요. 규모는 3백 명 정도 되고요. 본대가 오늘 이전을 시작한다는 의미로 워커 장군 동상 이전 기념행사를 같이 병행해서 한 겁니다. 3월 말 기준으로 총 사업 진도는 94%를 보이고 있습니다.”

김영일 소령은 올해 말까지 용산기지에 있는 대부분의 미군들, 특히 핵심부대와 주력부대, 미 8군사령부와 주한미군사령부가 이전을 완료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서울에서 VOA뉴스 한상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