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브라마니암 사타시밤 말레이시아 보건장관.
수브라마니암 사타시밤 말레이시아 보건장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 씨의 시신은 아직 쿠알라룸푸르에 있다고 수브라마니암 사타시밤 말레이시아 보건장관이 말했습니다. 

앞서 현지 언론들은 27일 김정남 씨의 시신이 화장터로 옮겨졌으며 그 뒤 베이징행 항공편에 실려 북한으로 향할 것이라고 보도했었습니다.

하지만 수브라마니암 장관은 28일 기자들에게 법의학 부처에 시신 반출 요구가 있었는지 알아봐야 한다며, 아직 상황이 달라진 건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김 씨의 친족들이 시신 처리에 관해 아무런 입장도 밝히지 않았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김정남 시신 문제와 관련해 중국이 북한 또는 말레이시아 사이에서 중재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구체적인 상황은 잘 모르겠고, 우리는 유관 측이 대화와 협상을 통해 관련 문제를 적절히 해결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