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민구 한국 국방부 장관이 27일 설 연휴를 맞아 수도권 영공 방어의 핵심부대인 패트리엇 포대를 방문해 군사대비 태세를 점검하고 장병들을 격려하고 있다.
한민구 한국 국방부 장관이 27일 설 연휴를 맞아 수도권 영공 방어의 핵심부대인 패트리엇 포대를 방문해 군사대비 태세를 점검하고 장병들을 격려하고 있다.

한민구 한국 국방부 장관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이 한국에 가장 직접적이고 실체적인 위협이라며 철저한 대비태세를 주문했습니다.

한 장관은 오늘(27일) 수도권 영공 방어의 핵심부대인 패트리엇 부대를 방문해 군사대비 태세를 점검하며 이같이 밝혔다고 한국 국방부가 전했습니다.

한 장관은 올해도 북한이 핵 개발과 대륙간탄도미사일, ICBM 발사 위협을 가하고 있다며 특히 수도권에 대한 북한의 미사일 위협은 국가안보와 직결되는 만큼 대비태세에 한 치의 흐트러짐도 없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