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국방부가 공개한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인 사드(THAAD)의 시험 발사 장면. (자료사진)
미 국방부가 공개한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인 사드(THAAD)의 시험 발사 장면. (자료사진)

중국 정부가 미국의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사드의 한반도 배치에 대한 반대 입장을 거듭 밝혔습니다.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6일 정례 브리핑에서 “심각한 우려와 사드 문제에 대한 확고한 반대 입장을 여러 번 밝혔고, 이러한 입장은 변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한국과 중국의 경제 협력과 민간, 문화 교류에 대해서는 늘 열려있고, 긍정적인 입장이라고 강조한 뒤, “이 같은 협력은 민의의 기초가 필요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최근 중국 정부는 사드의 한반도 배치 결정에 대한 보복 성격으로, 한국행 전세기 운항을 불허하고, 한국 연예인의 중국 내 활동에 제동을 거는 조치를 취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한국 연합뉴스는 ‘민의’에 기초했다는 겅솽 대변인의 발언이 중국 정부가 한국에 대한 경제보복 조치를 인정한 것이라고 분석하기도 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