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한국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가 21일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 대정부 질문에서 답변하고 있다.
황교안 한국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가 21일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 대정부 질문에서 답변하고 있다.

황교안 한국 대통령 권한대행은 미국의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사드(THAAD)의 주한미군 배치 계획과 관련해 한국의 안보를 위해 가능한 한 신속하게 배치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황 권한대행은 오늘(21일) 국회 비경제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북한의 핵 도발에 대응하는 부분은 한시도 늦출 수 없으며 먼저 할 건 해나가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황 권한대행은 사드 배치에 반대하고 있는 중국에 대해선, 배치를 2~3년 늦춘다고 생각이 바뀌진 않을 것이라며 중국이 비과세 장벽 등 사실상 사드 배치에 대응한 조치로 보이는 일들을 펴고 있는 데 대해 대처 노력을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