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국방부 청사 (자료사진)
한국 국방부 청사 (자료사진)

한국 국방부는 최근 군 내부 전산망이 북한 추정 세력에 해킹된 데 따라 내년까지 백신체계를 전면 교체하기로 했습니다.

국방부는 어제(12일) 국회 국방위원회에 제출한 자료에서 북한의 진화하는 해킹 기술에 대한 백신체계 구축과 관리가 미흡했다며, 관련 업체를 통해 식별된 취약점을 보완검증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국방부는 또 군 관련 자료가 외부로 누출되더라도 열람하지 못하도록 암호화 체계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