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6월 북한 원산에 '200일 전투' 속도전 관련 구호가 걸려있다. (자료사진)
지난 6월 북한 원산에 '200일 전투' 속도전 관련 구호가 걸려있다.

한국 통일부는 북한의 ‘200일 전투’가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사망일인 오는 17일 종료된다고 밝혔습니다.

통일부 당국자는 오늘(13일) 언론브리핑에서 200일 전투가 김 위원장의 사망일과 같은 날인 12월 17일에 끝난다며 김 위원장 사망일과 일부러 맞춘 것인지는 확실하지 않지만 염두에 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북한은 지난 5월 말 평양에서 열린 당·국가·경제·무력기관 일꾼 연석회의에서 국가경제발전 5개년 전략 수행을 위한 200일 전투에 들어간다고 선포했고, 6월 1일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